런치의여왕

마지막으로 [b]

런치의 여왕 ランチの女王

Upload:lunchqueen.jpg
맛있는 것은 사람을 행복하게 만든다. 그것도 싼 가격의 런치세트가 정말 정성들여 만든 괜찮은 요리라면.

웨이티리스로 일하며 런치를 먹는 즐거움으로 사는 나츠미에게 이상한 남자가와서 약혼자인 척 해달라는 부탁을 억지로 들어주면서 스토리가 시작하는데..

웃기면서 감동적이고 살짝살짝 로맨스도 있고. 맛있는 요리를 보다 많은 사람에게 제공하고자 하는 키친마카로니 사람들의 모습이 정말 멋지다.

마지막으로 나츠미는 누구를 선택하게될까? 준자부로이길.

이런 가게 어디 없나. 리뷰쓰다보니 배고파졌다. -- Nyxity 2004-5-26 23:23


보여줘... -- SungJin 2004-5-27 1:33



드라마분류
트랙백 주고받기

마지막 편집일: 2004-10-19 8:30 am (변경사항 [d])
3191 hits | 변경내역 보기 [h] | 이 페이지를 수정 [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