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마인이야기/03승자의혼미

마지막으로 [b]

로마인이야기 3. 승자의 혼미

온라인 서점으로 이동 ISBN:8935610267 온라인 서점으로 이동 ISBN:410118156X 온라인 서점으로 이동 ISBN:4101181578
카르타고를 멸망시키고 지중해권을 장악한 로마가 이제는 기존의 체제로는 통치하는데 한계를 느끼며 또다시 우여곡절, 성장통을 겪는 과정을 보여준다.

과연 어떤 것이 정답인지 그 시대를 사는 사람은 볼 수 없을 것이다. 선견지명이 있다 해도 자신의 통찰을 사람들에게 납득시킬 수 없으면 아무 소용이 없고 단순히 힘을 가진다고 해서 해결되는 것도 아니다. 기존 체계를 그대로 유지하는 것만도 능사도 아니고.

왕정에서 공화정으로 그리고 그 후의 혼미후에 우리는 제정이 시작되는 것을 알고 있다. 하지만 제정이후에 혼란과 멸망을 알고 있기 때문에 과연 제정이 바른 길인가 의문이 든다. 하지만 대안은 그 당시에 알 수 있을까? 그리고 그런 고민과 의문은 현대에서도 그대로 적용이 가능한 듯 하다.

이 이후에 카에사르가 등장한다. 사실 로마인이야기는 다음 권에서 시작하는 카에사르이야기가 가장 하이라이트였던 것 같다. 가장 흥미진진하게 읽었던 부분이고 그 후로 가면 조금은 흥이 깨진다. 그 가장 흥미로운 부분의 무대를 1,2,3권에서 마련한 것 같다. -- Nyxity 2005-5-8 23:07



이전 : /02한니발전쟁
다음 : /04율리우스카이사르(상)
위 : 로마인이야기
목차 : 로마인이야기

책분류, 역사분류
트랙백 주고받기

마지막 편집일: 2005-5-8 10:07 pm (변경사항 [d])
2215 hits | 변경내역 보기 [h] | 이 페이지를 수정 [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