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tionalTreasure

마지막으로 [b]

내셔널 트레져 National Treasure

Upload:nationaltreasure.jpg
가문에 전해지는 막대한 보물에 대한 단서와 이를 찾기 위한 주인공, 미모의 박물관 직원, 동료의 배신에다가 템플기사단과 프리메이슨까지 친숙한 캐릭터에 친숙한 이야기에 친숙한 진행. 예상한 만큼의 재미와 진행, 스토리를 보여준 영화였다. 이 말은 이 영화의 단점이라고 할수도 있으나 그만큼 편하게 영화를 볼 수 있기도 했다. 다만 그동안 스피디한 진행방식에 익숙해진 관객이라면 꽤 느긋하게 그다지 손에 땀을 쥘 필요없이 영화를 볼 수 있을 것이다.

P.S.

  1. 어째서 한결같이 이런 류의 비밀들은 알려지고 나면 허망한 단서들인가.
  2. 템플기사단과 프리메이슨은 좀 지겹지 않나? 모든 음모론은 저기로 이어지다니..참 벼라별 일을 다 했군.


영화분류 받은 트랙백 [1]
트랙백 주고받기

마지막 편집일: 2005-6-1 10:17 am (변경사항 [d])
2046 hits | 변경내역 보기 [h] | 이 페이지를 수정 [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