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ing

마지막으로 [b]

서치 Searching

Upload:searching.jpeg
추리 & 서스펜스물로써, 관객에게 자세한 장면이나 단서를 보여주지 않으면서 스토리의 흐름을 깨닫게 함으로써 몰입감을 높여주는 영화였다. 컴퓨터 화면을 통해 진행되는 이야기는 처음에는 좀 새롭다고 느낄 수도 있는데, 너무나 익숙한 장면이라선지 어느새 의식하지 않고 영화 자체에 몰입할 수 있었다.

처음 시작부분은 Up의 시작부분과 비슷하게 눈물샘과 감정선을 강하게 자극했고, 나중에 밝혀지는 마곳의 심정을 이해할 수 있는 부분이기도 했다. 이처럼 장면 하나하나가 복선으로 이어지거나 영화가 끝나면서 그 의미를 알게되는 부분도 많아서 자잘한 재미도 있었다.

무엇보다, 존조가 주인공이라는 점이 가장 최고 였고.

굉장히 만족도가 높은 영화였다. -- Nyxity 2018-9-17 10:11 pm

P.S.

  1. 아빠가 존조고, 작은 아빠가 죠셉 리인 마곳의 인생은 축복일까 저주일까.
  2. 처음 마곳이 실종되었을 때, 휴대폰 위치추적을 제일 먼저 해야하지 않았을까? 그런데 그건 생략하고 수사가 진행되버리는 것은 조금 의문.

See also

영화분류
트랙백 주고받기

마지막 편집일: 2018-9-18 10:40 am (변경사항 [d])
149 hits | 변경내역 보기 [h] | 이 페이지를 수정 [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