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Departed

마지막으로 [b]

디파티드 The Departed

Upload:D1672-01.jpg
무간도의 헐리웃 리메이크. 우려가 많았지만, 멧 데이먼과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출연하고 마틴 스콜세지가 감독한다는 말에 기대를 어느정도 하게 되었다. 하지만 막상 영화를 보니, 우려했던대로 헐리웃화과정에서 영화가 가졌던 장점들이 거의다 사라진 영화가 되버린 듯 하다.

특히 가장 아쉬운 점은 경찰에 잔입한 첩자가 경찰임무수행중 의심을 받지 않기 위해 정말 사명감을 가지고 일해나가면서 점차 정체성의 혼란을 겪고, 마찬가지로 폭련단에 잠입한 요원도 폭련단에 동화되어가면서 정체성의 혼란을 느끼는 와중 서로의 존재를 느끼고, 통화해가면서 동질감과 긴장감을 느끼는 과정 등이 완전히 살아사라졌다.

그저 단순한 표면적인 위기상황으로 극적 긴장감을 몰아가고 있어서 인물에 대한 몰입도 등이 전혀 없고 너무 평면적이라 두 배우가 아깝다는 느낌이 들었다. 초반 시작부분은 그럭저럭 괜찮았고 아일리쉬와 이탈리안의 갱의 갈등구조 등 미국화하여 자연스러운 부분도 많았기에 무척이나 아쉬움이 크고 그만큼 실망도 많이 했다. -- Nyxity 2007-2-12 23:33


See also

영화평 | 받은 트랙백 [1]
트랙백 주고받기

마지막 편집일: 2007-3-16 5:06 pm (변경사항 [d])
2647 hits | 변경내역 보기 [h] | 이 페이지를 수정 [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