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수있는어둠-마이클액커먼사진전" 페이지의 변경 내역

마지막으로 [b]


현재 버전 <- 수정 . . . . (수정) 2007-3-5 9:06 am 수정한 사람: Nyxity
2 번째 수정본 <- 수정 . . . . 2005-6-1 9:41 am 수정한 사람: 222.234.3.xxx [트랙백 핑을 받음]
1 번째 수정본 <- 수정 . . . . 2005-2-11 7:37 pm 수정한 사람: Nyxity
 

변경사항 (가장 최근의 "일반적인 수정"부터) (소소한 수정, 다른 사용자에 의한 수정)

변경: 7c7
결정적 순간이 아닌 항상 클린 순간에 셔터를 누른다는 친구의 평을 듣는 사진이지만, 제목처럼 [볼 수 있는 어둠]이라는 제목 처럼 어둠과 빛의 강렬한 대비와 느린 셔터스피드속에 드러나는 몽황적인 분위기가 멋졌다.
결정적 순간이 아닌 항상 틀린 순간에 셔터를 누른다는 친구의 평을 듣는 사진이지만, [볼 수 있는 어둠]이라는 제목 처럼 어둠과 빛의 강렬한 대비와 느린 셔터스피드속에 드러나는 몽황적인 분위기가 멋졌다.

변경: 11,13c11,15
공연전시분류, 사진분류


공연전시분류 | 사진분류 |
* <nowiki>philian.net</nowiki> 로부터의 트랙백 2005-6-1 10:41
** 제목: [볼 수 있는 어둠 - 마이클 액커먼 사진展]새 창으로 열기
** 내용: <nowiki> 갤러리 뤼미에르는 작은 규모이면서 상당히 알찬 전시를 진행하고 있다는 느낌입니다. 너무 작은 규모라 처음에는 실망했지만, 하나하나의 전시마다 받는 느낌이 상당히 강렬해요. 지난 앙리 카르티에-브레송展같은 경우, 전시기간 중 작가가 작고하면서 전 작품이 판...</nowiki>
<trackbackrecei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