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화꽃등심

어제 회식으로 설화 꽃등심을 배터지게 먹었다.

점심시간이 나가오는데 아직도 배가 고파지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