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치의 커크냥

커크는 내 발에 매달리기를 좋아한다. 가끔 뒷발킥킥킥을 시전하기도 한다.

잘 때는 꼭 다리사이에 자리잡아 잔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