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300 4Mattic 소감

차량 교체한 지 두 달 정도 되어서 새 차에 대한 인상을 남긴다. 기존에 탔던 C220과의 비교인데,  디젤과 휘발유 차량이라는 차이도 있긴 함.

차량 교체와 카쉐어 이용 잡상

 

E300 4Mattic

  • 장점
    • 드디어 핸들에 열선!
    • 운전석에서 조수석 열선과 시트위치 조작 가능
    • 자체가 커졌음에도 운전하는데 불편이 없음
    • 가솔린이라 소음과 진동이 적음
    • 후방 카메라 및 주변부 조감도식 표시가 굉장히 편함 (요즘 그랜저에도 달려있긴 함)
    • 네비 등 정보시스템 표시부분이 커서 시원시원함 시원시원한 화면
    • 배기량이 2000cc 안 넘기 때문에 세금과 보험금 등에 서 유리
  • 단점
    • HUD가 옵션에서 빠짐(옵션별 가격 프로모션 차이가 커서 없는 모델로 선택)
    • 연비가 디젤 비해서 굉장히 안 좋음. 정말 안 좋음!
    • 휘발유를 고급 휘발유를 사용해야함

전반적인 평은 역시 편하고 장시간 운전시의 피로도가 적어서 만족.

이 글은 LifeLog 카테고리에 분류되었고 태그가 있으며 nyxity님에 의해 작성되었습니다. 고유주소 북마크.

E300 4Mattic 소감”에 대한 1개의 생각

  1. 핑백: 연비 주행 | monologu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