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목표 – 밀렸던 바벨위키 리뷰 쓰기

이번 달 목표는 바벨위키 밀린 리뷰 쓰기

여기에 만화와 드라마 등등도 있지만 일단 이 두가지부터.

일단 기록을 안 하니 남는 것이 없다. 한 두 줄이라도 남긴 기록은 간혹 다시 보다가 창발성을 발휘하는 경우가 있는데, 아예 기록 자체가 없으니 그런 기회자체가 없다.

그리고 더 큰 문제는 이렇게 아웃풋이 없으니 인풋도 안 하게 된다. 밀린 리뷰를 생각해서 새 책을 읽기가 겁나게 되서 거의 요새 책을 안 읽고 있다. 그래서인지 요새 밑천이 드러나기 시작한 느낌이 든다. 다시 인풋을 강화하기 위해 아웃풋을 늘려야 할 듯.

다음 달엔 밀린 리뷰들이 다 채워져 있기를..

 

 

 

3 thoughts on “4월 목표 – 밀렸던 바벨위키 리뷰 쓰기

  1. 핑백: 4월 결산 및 5월에 하고 싶은 일 | monologue

  2. 핑백: PIS Net 블루투스 키보드 사용기 | monologue

  3. 핑백: 5월 결산 및 6월에 하고 싶은 일 | monologu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