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에 드는 트윗을 Evernote에 저장하기

하루치 트윗을 Evernote에 저장하기를 소개한 김에, 마음에 드는 트윗을 Evernote에 저장하는 방법도 소개.

다양한 방법이 있긴 한데 가장 마음에 드는 방법은 아래와 같다. (iPhone에서 공식 Twitter앱을 사용한다고 가정)

1. 마음에 드는 트윗을 선택하고 메뉴를 누른다.

마음에 드는 트윗 선택

 

2. 메뉴를 선택하면 이메일로 보내기를 선택

이메일로 보내기를 선택

 

3. 자신의 Evernote 계정에 있는 Evernote 메일 주소를 입력(주소록에 저장해 놓고 불러오면 편하다.)

메일로 보내기

 

여기서 노트북이나 태그 등을 지정하고 싶으면 메일 제목에 @노트북이름 #테그 를 추가하면 된다.

Evernote에서 확인하면 저장된 것을 볼 수 있다.

Evernote에 저장된 모습

 

이 방법이 가장 마음에 드는 이유는, 트위터 형태 그대로 저장되면서도 그림파일이 아닌, 텍스트파일로 저장되기 때문에 복사 및 편집이 가능하다는 점과 링크 등의 정보가 그대로 다 저장된다는 점이다.

과거 버전(tweetie시절?)에서는 관련된 멘션 등도 다 같이 한꺼번에 저장이 가능했는데, 업데이트 되면서 아쉽게도 그 기능이 사라졌다.

멘션을 같이 보낼 수 있었던 시절

 

다시 이 기능이 돌아왔으면 좋겠다.

 

하루치 트윗을 Evernote에 저장하기

타임라인에 예기가 나와서 좀 더 자세한 사항을 포스팅한다.

Twieve – Twitter to Evernote and Email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하루치를 Evernote나 이메일로 저장할 수 있다. 

twieve

이렇게 자신의 트윗(RT한 것 포함)이 타임라인 순으로 저장된다. (Twieve 유료 가입자의 경우 멘션 주고 받은 것도 같이 기록된다 .)

favorite 에 담은 것도 이렇게 저장된다.

twieve2

이게 상당히 유용한 것이 별통에 담아 놓고 나중에 봐야지 싶은 것들을 검색해서 찾을 수 있게 해 준다.

twieve3

또한 DM 주고 받은 것, 팔로우잉 는 것이나 준 것 등도 하루치 모아서 보여준다.

이게 쌓이면 나중에 전에 봤던 것이 있었는데 싶은 것을 검색해서 찾을 수 있게 해준다.

영화나 책 보고 짧은 감상 트윗했던 것들을 찾아 바벨위키 영화평 쓸 때 사용하거나 하는 식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나는 유료로 가입해서 유용하게 사용중이다.

 

Evernote Post-it

현재 Evernote 컨퍼런스 개최 중인데, 여러 신제품도 같이 발표되고 있다. 오늘은 포스트잇 기능이 발표되었다.

Evernote Gives Iconic Post-it® Notes a Digital Life Evernote Blog

 

iOS7으로 업데이트된 후 비로소 제대로 쓸만해 져서 만족하고 있는데, 포스트잇 메모를 디지털로 남기기 쉬운 기능이 추가된 것이다. 메모 색에 따라 노트북이나 테그를 자동으로 할당하는 것도 가능하다.

보통 포스트잇도 되는데, 예쁜 전용 트레이가 있어서 물욕도 자극하고 있다.

책상에 있었던 전화 메모로 바로 실험해 봤다.

memo

 

포스트잇 메모는 나중에 다시 참조하려고 하면 없어져서 아쉬운 경우가 많은데, 앞으로 유용하게 활용할 것 같다. 특히 손으로 쓴 것도 인식, 검색할 수 있다는 점은 디지털화의 큰 장점인 듯.

 

책장에서 책을 찾는 방법

트윗 보다가 책장 정리 법에 대한 이야기가 있었다.  여러 주제 별 보다는 가나다 순으로 책을 정리하는 것이 나중에 책을 찾기 편하다는 것이다.

 

 

하지만 기존 책을 새롭게 이렇게 정리하는 것은 꽤 힘든 일이다. 좀 더 간단한 방법이 있어서 소개한다.

책장 사진을 찍고 이를 Evernote에 저장하는 것이다. Evernote는 한글 인식 기능이 있어서 사진 속의 한글도 검색해 준다. 원하는 책을 Evernote에서 검색하면 책장 어디에 꽂혀 있는지 바로 찾을 수 있다.

초기 Evernote에 한글 인식 기능이 없어서 (영어와 일본어 정도만 지원했었다.) 의외로 한글 인식기능을 모르는 사람이 많은데 스리슬쩍 한글인식 기능도 추가 되었다. 고생해서 책을 정리하기 보다 주기적으로 책장 사진을 찍어서 이렇게 검색하는 것이 훨씬 편하다.

한글 손글씨도 인식을 하긴 하는데, 아직 초보적인 수준이다.  한글인식 향상을 위해 사용자 참여를 독려하고 있으니 많은 분들이 아래 링크를 통해 손글씨 데이터를 Evernote에 보내줬으면 좋겠다.

Evernote 한글 문자인식 정확도 향상을 위한 협력을 요청합니다.